Events

13:30 ~ 15:00 Samda

한반도 번영을 위한 인프라 협력
Infrastructure Cooperation for the Prosperity of the Korean Peninsula

[Korea Institute of Civil Engineering and Building Technology / Korean Peninsula Infrastructure Special Committee 한국건설기술연구원/남북한인프라특별위원회]

In the session, experts from various fields will take part in infrastructure construction in South and North Korea, which have been under different systems and environments for the past 70 years, to exchange current status, problems, opinions and to explore future cooperation and development directions. It will also look at examples and lessons of infrastructure construction experienced by Germany as it reunifies and listen to advice on building infrastructure on the Korean Peninsula. It is not yet known when full-fledged cooperation will begin due to the international community's sanctions on North Korea, but we will seriously explore the direction and ways to develop infrastructure for prosperity on the Korean Peninsula through the currently possible range of discussions.

이 세션에서는 지난 70년간 서로 다른 체계와 환경 속에서 진행되어 온 남한과 북한의 인프라 건설에 대해 각 분야의 전문가가 참여하여 현황과 문제점, 의견을 교환하고 미래의 협력 및 발전 방향을 모색해 보는 기회를 갖는다. 또한 독일의 전문가를 통해 독일이 통일하면서 경험한 인프라 건설의 사례와 교훈을 살펴보고 한반도 인프라 건설에 대한 조언을 들어본다. 아직 국제사회의 대북제재로 본격적인 협력의 시작 시기는 알 수 없지만, 현재 가능한 범위의 논의를 통해 한반도 번영을 위한 인프라 건설 발전 방향과 방안을 진지하게 모색해 보고자 한다.
Speak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