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nts

13:30 ~ 15:00 Halla

[김대중-오부치 공동선언 20주년 기념] 한일 양국 우호협력 증진 방안
[The 20th Anniversary of Korea-Japan Joint Declaration: A New Korea-Japan Partnership towards the Twenty-first Century] How to promote Korea-Japan cooperation

[Jeju Peace Institute / Korea-Japan Parliamentarians' Association 제주평화연구원/한일·일한의원연맹]

What lies ahead for the Republic of Korea-Japan ties now, 20 years after the 1998 Kim Dae-jung-Keizo Obuchi Declaration for a new Korea-Japan partnership in the 21 century? Any bid to normalize the bilateral relations faces obstacles posed by the history issues between the two countries. However, as Korea begins to show a firmer determination to improve relations after its new government took office, the two countries are now set to resume discussions on another declaration regarding the Korea-Japan partnership on the occasion of the 20th anniversary of the Kim-Obuchi Declaration.
This year, the Jeju Forum for Peace and Prosperity arranged a special session to discuss practical ways to reestablish and institutionalize cooperative ties between the two countries as a measure to lay the foundations for a new joint declaration of partnership. The first part of the session will review the general aspects of bilateral relations, and the second part joined by lawmakers, diplomats, journalists and scholars of the two countries will discuss measures to promote cultural exchanges.

김대중 대통령과 오부치총리의 1998년 ’21세기 새로운 한·일 파트너십 공동선언’이 발표된 지 20년이 흐른 오늘날의 한일관계는 어떠한 과제를 안고 있는가? 한일관계 정상화는 위안부 합의 등 양국 과거사 문제로 인해 난항을 겪고 있다. 신정부 출범 이후 한일관계 회복에 대한 의지가 확고해짐에 따라, 김대중-오부치선언 20주년을 기념하여 새로운 한일 파트너십 공동선언 추진 논의가 재개되고 있다.

2018년 평화와 번영을 위한 제주포럼에서는 새로운 한일 공동선언 추진 방향에 대한 초석을 다지고자 한일협력관계 재구축을 위한 구체적인 실천 및 제도화 방안을 논의하기위한 한·일 특별세션을 마련하였다. 1부는 한일관계 전반을 다루고, 2부에서는 한일문화교류 분야에 대해서 한일 양국의원들과 외교, 언론, 학계 등 각 분야 전문가들을 초청하여 심도 있는 토론의 장을 펼칠 예정이다.
File kang chang il.pdf
File kim hong-gul.pdf
File lee soohoon.pdf
File park myunglim.pdf
Speaker

CHUNG Ku-Chong

KANG Chang Il

NAGAMINE Yasumasa

OH Younghoon

NUKAGA Fukushiro

LEE Soohoon

KIM Hong-gul

PARK Myungli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