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RUM

TIME ORGANIZATION SESSION ROOM
15:20 ~ 16:40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 뉴노멀시대, 제주국제자유도시와 JDC의 미래
The Future of Jeju Free International City and JDC in the Era of the New Normal
Crystal Ballroom3
In the early 2000s, the government of South Korea initiated the establishment of ‘Jeju Free International City’ in order to foster Jeju as a new national growth engine by developing it as the hub of business & logistics.

Over the past 20 years, the ‘Jeju Free International City’ project has brought substantial economic benefits such as the diversification of Jeju’s industrial structure as well as the rise in regional GDP and population. Nevertheless, these benefits were accompanied by social side effects such as increases in waste production, traffic and the price of real estate, rendering it necessary to reassess the future direction of the project.

Accordingly, it is essential to gather a wide range of expert opinions on Jeju's future strategic path given the changes in domestic and global environment, and thereby define JDC’s specific role in contributing to the bolstering of Jeju’s status as an international city.

2000년대 초반, 대한민국 정부는 제주를 물류와 비즈니스의 거점으로 조성해 새로운 국가성장동력으로 육성하고자 ‘제주국제자유도시’ 조성을 본격화 했다.

약 20년의 시간이 흐른 지금 제주는 국제자유도시 정책으로 인해 지역총생산, 인구수 수 증가 및 산업구조 다변화 등 경제성장을 통해 국제도시로서의 기반을 마련했으나, 폐기물 증가, 교통문제 발생, 지가 상승 등 각종 부작용들도 동시에 나타나면서 국제자유도시 추진 방향성에 대한 재검토의 필요성이 높아지고 있다.

이러한 상황 속에서 국제도시로서의 위상 강화를 위하여 환경변화에 부합하는 미래전략 방향과 이에 따른 JDC의 역할에 대해 전문가들의 의견을 폭넓게 수렴하고자 한다.
Speaker

[Moderator] KIM Gyong-Ho

[Speaker] KIM Chang-Rae

[Discussant] SON Bong-Soo

[Discussant] CHO Pan-Ki

[Discussant] YOON Gyu-Seob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