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nts

09:00 ~ 10:30 203

‘인도-태평양 구상’과 동아시아 해양안보질서
‘Indo-Pacific Initiative’ and Maritime Security Order in East Asia

[Korea Institute for Maritime Strategy 한국해양전략연구소]

The concept of the ‘Indo-Pacific Initiative’ started from increasing political significance of India and Australia in the region of Asia in late 1990s, and included ‘the Asia-Pacific’ concept with the increasing role of SLOCs connecting Middle East and Asia. But, as US President Trump has announced the ‘Free and Open Indo-Pacific’ in its tour of Asia last year, there has been arising a need for understanding the effect of the ‘Indo-Pacific Initiative’ on the maritime security order together with economic and military security environments of the region. Experts on the initiative from various countries are convening to help us maintain comprehensive and objective views on the initiative. The forum will focus on the intention and objective, potentials and pitfalls of the initiative in order to explore its security and economic implications.

‘인도-태평양구상(Indo-Pacific Initiative)’은 1990년대 후반 아시아지역에서 인도와 호주 등의 정치적 중요성이 증대되고 중동과 아시아를 연결하는 인도양의 해상교통로서의 역할이 부각됨에 따라 기존의 ‘아시아-태평양’ 개념을 포함한 더 포괄적인 개념으로 제기되어 왔다. 그러다 지난해 트럼프 대통령이 아시아 순방 시 ‘자유롭고 개방된 인도-태평양’(a free and open Indo-Pacific)을 발표함으로써 이 구상이 역내 해양안보질서에 미치는 영향을 파악할 필요가 있는 바, 관련 국가의 다양한 시각을 통해 이 구상에 대한 객관적이고 종합적인 이해를 도모할 필요가 있다. 이를 위해 인도-태평양 구상의 의도와 목적, 구현에 따른 예상 효과 및 부작용, 그리고 구체적으로 지역해양안보질서에 어떻게 영향을 미칠 것인가를 중점 분석하고자 한다.
[영문]
File poling gregory b..pdf
Speaker

LEE Seo-Hang

POLING Gregory B.

LEE Jaehyon

WU Shang-su

LIU Xiaobo

LEE Sun Jin

JUNG Ho-Su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