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nts

16:40 ~ 18:10 401

폭력적 극단주의 예방 및 대응을 위한 아시아 대화: 테러단체 대응논리를 중심으로
Dialogue on Preventing and Countering Violent Extremism (PCVE) in Asia with Emphasis on Counter-Narrativ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외교부]

Terrorist groups are using the Internet and social media for propaganda purposes and terrorist recruitment. In this context, developing counter-narratives is becoming increasingly important for preventing and countering violent extremism (PCVE). This session aims at discussing ways to develop effective counter-narratives, sharing best practices, and providing policy recommendations for PCVE with experts from the UN Counter-Terrorism Committee Executive Directorate (CTED), Hedayah Center and etc. This session will be held back to back with the ‘Asia ICT and Counter-Terrorism Dialogue,’ which will be organized by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of the Republic of Korea and the CTED from 29 to 30 May in Jeju.

오늘날 테러단체들은 인터넷이나 소셜미디어를 악 용해 선전이나 전투원 모집 등 폭력적 극단주의를 조장하고 있다. 따라서 폭력적 극단주의 대응 및 예 방을 위해 테러단체 대응논리 개발이 점차 중요해지고 있다. 이 세션에서는 유엔 대테러사무국(CTED), 헤다야센터를 비롯한 전문가들과 함께 아시아 지 역 내 효과적인 테러단체 대응논리 개발 방안을 알아보고 모범 사례를 공유하는 한편 정책 제안을 논 의하고자 한다. 이번 세션은 5월 29일부터 30일까 지 제주에서 외교부-유엔 대테러사무국(CTED) 공동 주최로 개최되는 ‘테러단체의 ICT 악용 방지 아시아회의(Asia ICT and Counter-Terrorism Dialogue)’와 연계해 개최된다.
File 17 폭력적 극단주의 예방 및 대응을 위한 아시아 대화.pdf
File 17 dialogue on preventing and countering violent.pdf
Speaker

IN Namsik

David SCHARIA

Ivo VEENKAMP

Adam HADLEY

Jasmine JAWHAR